시리아 | Syria

Country Profile

시리아 | Syria

시리아 소개

국가 정보: 시리아는 2011년부터 계속 내전에 시달리고 있다. 반군 세력이 나라의 상당 부분을 통치하고 있으며, 2011년 이래 조국을 떠난 시리아인들은 410만 명 정도로 추산된다. 또한 시리아 내에서 유랑민 신세가 된 이들의 수는 약 650만 명에 이른다.

주요 종교: 대다수가 수니파 무슬림이며, 기독교인 인구는 10% 정도이다.

박해 실태: 이슬람 집단들은 기독교인들을 시리아 밖으로 몰아내고자 기를 쓰고 있으며, 정부 역시 교회를 통제하고 싶어 한다. 구체적인 핍박 사례가 흔하지는 않으나, 기독교를 향한 일반적 적대감이 팽배하다. 계속된 내전으로 인해 기독교인들이 당하는 공격이 단지 지역적 이유로 인한 것인지 아니면 기독교 신앙으로 인한 것인지를 판별하기가 어렵다.

시리아 기독교인의 삶: 한때 시리아는 대부분의 중동 국가에 비해 종교적 관용을 베푸는 나라로 알려져 있었다. 그러나 이제 시리아 기독교인들은 중동 전역의 기독교인들이 겪는 바와 동일한 문제에 직면하고 있다. 일자리, 집, 사회 지위, 가족과의 관계를 박탈 당하는 것이다. 기독교 가정에서 출생한 사람은 따로 전도를 하지 않는 한 예배당 건물에서 예배를 드릴 수가 있다. 그러나 전도를 할 경우, 극단주의자들과 정부의 반대에 부딪힌다. 교회는 엄청난 숫자의 유랑민들에게 필요한 물품을 공급해 주기 위해 애쓰고 있다. 게다가 일부 기독교인들은 가혹한 환경과 위험에 굴하지 않고 다른 이들을 섬기기 위해 시리아 국내에 머무는 쪽을 선택하기도 한다.

성경 근접성: 성서 공회나 서점에서 다양한 형태로 된 여러 가지 성경을 구할 수 있다. 그러나 많은 지역에서 성경을 구하거나 배포하는 일이 힘들어졌으며, 위험성이 높아졌다.

순교자의 소리 사역: 순교자의 소리는 유랑민이 된 기독교인들의 기본적 필요를 채우는 일을 돕는다. 또한 시리아에 남아 있는 복음주의 목회자들을 위한 수련회와 훈련 세미나를 열기도 한다. 그리고 문을 닫을 처지에 놓인 교회의 사역자와 목회자들에게 재정을 지원한다.

About Syria

DESIGNATION: Restricted

BACKGROUND: Syria has endured civil war since 2011. Rebel groups control large portions of the country, and an estimated 4.1 million Syrians have left since 2011. In addition, about 6.5 million Syrians are displaced within Syria.

MAJOR RELIGIONS: Syria is majority Sunni Muslim with a 10 percent Christian population.

PERSECUTOR: Islamist groups seek to drive Christians out of Syria, and the government wants to control churches. Specific cases of persecution are not common, but there is a general hostility toward Christians. The ongoing civil war makes it difficult to determine whether Christians are being targeted for territorial reasons or for reasons related to their faith.

WHAT IT MEANS TO BE A CHRISTIAN IN SYRIA: Syria was once known for its religious tolerance, relative to most nations in the Middle East. However, Christians there now face the same problems Christians experience throughout the Middle East: the loss of jobs, homes, social standing and family relationships. Those born into Christian families are allowed to worship in church buildings as long as they do not evangelize, but Christians who evangelize face opposition from both extremists and the government. Churches struggle to meet the needs of the overwhelming number of displaced people. Still, some Christians have chosen to stay in the country to serve others, despite the danger and harsh conditions.

ACCESS TO BIBLES: A variety of Bibles in multiple formats are available through Bible societies and book stores. However, access and distribution has become difficult and dangerous in many areas.

VOM WORK: VOM helps meet displaced Christians’ basic needs. We also provide retreats and training seminars for evangelical pastors who remain in the country. In addition, we provide financial support to Christian workers and pastors who would otherwise have to close their churches.

National Flag [ 국기 ]
Population [ 인구 ]
18,028,549 (July 2017 est.)

country comparison to the world:  64

Ethnicity [ 인종 ]
  • Arab
  • Kurdish, Armenian, and other
Religion [ 종교 ]
  • Muslim (official; includes Sunni 74% and Alawi, Ismaili, and Shia 13%)
  • Christian (includes Orthodox, Uniate, and Nestorian)
  • Druze, Jewish (few remaining in Damascus and Aleppo)

Leader
President Bashar al-ASAD (since 17 July 2000); Vice President Najah al-ATTAR (since 23 March 2006)

Government type
Presidential republic; highly authoritarian regime

Legal system
Mixed legal system of civil and Islamic law (for family courts)

Source: CIA World Factbook

Related News

에리트레아 정부, 기독교인140명 이상 체포

에리트레아 정부, 기독교인140명 이상 체포

{:ko}이달 초, 에리트레아 기독교인들이 수도 아스마라(Asmara)의 마이 테메나이(Mai Temenai) 지역에서 모였다가 140명 이상 체포되었다. 한국 VOM의 협력 사역 단체 릴리즈 에리트레아(Release Eritrea)는 체포된 사람 중 104명이 여성이고 남성이 23명, 어린이가 14명이라고 알렸다. 이는 독립기념일이 다가오면서 긴장이 고조되고 보안을 엄중히 강화하는 중에 일어난 일이다. “심각한 기독교 핍박 때문에 전문가들은 에리트레아를 종종 ‘아프리카의 북한’이라고 부릅니다.” 한국 VOM ...

지난 주일, 중국 정부 가정교회 12곳 급습

지난 주일, 중국 정부 가정교회 12곳 급습

{:ko}(광저우) 지난 주일 12일, 중국 경찰이 중국 전역에 걸쳐 또 한 차례 대대적으로 가정 교회를 급습했다고 한국 VOM (Voice of the Martyrs)이 보고했다. 적어도 가정교회 12곳이 예배 중에 공안과 정부 요원에게 급습당했다. 주일 예배는 중단되었고 여러 사람이 끌려가 구금되고 심문당했다. “중국 본토에 사는 기독교인들은, 이 대대적인 탄압이 곧 다가올 천안문 사태 기념일인 6월 4일과 관계 ...

세계적인 영화감독, 순천에서 조선족 순교자 목사에 관한 단편 영화 촬영!!!

세계적인 영화감독, 순천에서 조선족 순교자 목사에 관한 단편 영화 촬영!!!

{:ko}2016년 4월30일에 중국 장백에서 북한 공작원들에게 살해당한 조선족 순교자, 한충렬 목사의 삶과 죽음에 관한 영화 촬영이 지난 주 순천에서 진행되었다. 미국의 영화 제작자 존 그로터스(John Grooters)와 그로터스 제작사(Grooters Productions)가 한국 VOM과 협력하여, ‘핍박받는 교회를 위한 세계 기도의 날’(11월 첫째 주일) 에 전 세계가 관람할 수 있도록 6분짜리 단편 영화를 촬영했다.  존 그로터스 감독은 2018년 「그리스도를 ...

한국 VOM , 스리랑카 기독교인들을 위한 긴급 지원 요청

한국 VOM , 스리랑카 기독교인들을 위한 긴급 지원 요청

{:ko}핍박받는 기독교인을 위한 사역 단체 한국VOM(Voice of the Martyrs Korea)은 최근 부활절 폭탄 테러 여파로 고통을 겪는 스리랑카 기독교인들을 위한 긴급 지원을 요청하고 있다. 모인 기금은 테러 피해자들의 치료비 및 수입원을 잃은 희생자 가족을 돕는 일에 장단기적으로 사용될 예정이다. “스리랑카에서는 숫자가 적은 기독교인과 무슬림이 늘 핍박을 받아왔습니다.” 한국VOM 현숙 폴리 대표는 말했다. 낙원 속의 박해 ...

한충렬 목사 순교 3주년, 한국 VOM 중국 정부에 두 가지 요청! 하나, 살인 사건 종결 둘, 또 다른 살인 사건 수사 개시

한충렬 목사 순교 3주년, 한국 VOM 중국 정부에 두 가지 요청! 하나, 살인 사건 종결 둘, 또 다른 살인 사건 수사 개시

{:ko}4월30일은 중국 장백(Changbai)을 방문한 북한 사람들을 20년 가까이 돕다 살해된 것으로 추정되는 조선족, 한충렬(Han Chung Ryeol) 목사 순교3주년이다. 한 목사는 지난 2016년 심장과 두개골과 목에 자상을 입고 살해됐다. 중국 경찰은 아직 범인을 체포하지 않았고, 사건은 종결되지 않았다. 더욱이 한국 VOM(Voice of the Martyrs Korea)은 또다른 기독교 순교자 한 명의 죽음이 한 목사 살해와 관련성이 있다는 ...

스리랑카 기독교 박해 증가, 부활절에 기독교인 공격당해

스리랑카 기독교 박해 증가, 부활절에 기독교인 공격당해

{:ko}지난 부활절, 스리랑카의 교회 세 곳과 호텔 세 곳이 거의 동시에 폭파 공격을 당했다. 이 테러 사건으로 350명이 사망하고 500여 명이 부상당한 것으로 추산된다. 한국 VOM(Voice of the Martyrs Korea) 현숙 폴리 대표는 이번 공격으로 스리랑카 기독교인에 대한 박해 방식이 바뀌었음을 알 수 있다고 분석한다. (사망자 및 부상자 수가 2019년 4월 25일 업데이트 되었습니다.) “스리랑카에서 ...

파키스탄 정부, 부활절 기간 교회에 대한 테러 가능성에 우려 표명

파키스탄 정부, 부활절 기간 교회에 대한 테러 가능성에 우려 표명

{:ko}(2019년 4월 9일) 파키스탄 당국은 이슬람 국가(IS)와 관련된 테러리스트가 부활절에 펀자브(Punjab) 지방에서 기독교인을 겨냥한 공격을 계획하고 있을 가능성에 우려를 표명했다. 이에 한국 VOM(Voice of the Martyrs Korea)은 이번 주말 파키스탄에서 기독교인들이 부활절 예배와 기념행사를 안전하게 치를 수 있도록 한국 교회에 특별 기도를 긴급히 요청한다. “부활절은 파키스탄 기독교인들에게 특히 위험한 시기였습니다.” 한국 VOM 폴리 현숙 대표는 ...

한국 VOM, 한국 유학 중인 공산국가 출신 학생을 전도하기 위해 마르크스와 사탄에 관한 책을 펴내!

한국 VOM, 한국 유학 중인 공산국가 출신 학생을 전도하기 위해 마르크스와 사탄에 관한 책을 펴내!

{:ko}한국에서 공부하는 외국인 학생이 급증하고 있습니다. 2018년 4월, 한국에서 공부하는 해외 유학생 총수는 14만 2,205명이었습니다. 이 가운데 중국 학생이 48.2%, 베트남 학생이 19%입니다. 작년에 이 두 나라는 교회를 대대적으로 탄압하는 종교 법안을 제정했습니다. “캠퍼스 사역자들과 학교 교목들이 개별 전도나 모임이나 예배를 통해 이 학생들에게 복음을 전하기 위해 힘쓰고 있습니다.” 한국 VOM 폴리 현숙 대표는 말한다. ...

한국 VOM, ICVM에서 상을 받은 영화 「그리스도를 위한 고난」 재상영!

한국 VOM, ICVM에서 상을 받은 영화 「그리스도를 위한 고난」 재상영!

{:ko}한국 VOM은 지난 3월 18일 저녁, 영화 「그리스도를 위한 고난」 개봉 행사를 은혜롭게 끝마쳤다. 참석하지 못한 분들의 요청에 한국 VOM은 4월 13일(토) 오후 4시 정릉 이벤트 홀에서 2차로 무료 상영할 예정이다. 참가비는 무료이나 사전에 등록해야 관람할 수 있다. 관람 희망자는 한국 VOM 사무실, 02-2065-0703으로 전화하여 신청하면 된다. 한국 VOM은 지역 교회, 신학교, 소규모 모임에서도 이 ...

2018년, 중국의 기독교 박해 10대 사건

2018년, 중국의 기독교 박해 10대 사건

{:ko}한국 VOM(Voice of the Martyrs) 과 차이나에이드(China Aid, 한국 VOM의 중국 사역 협력 단체)는 이번 주에 발표한 연례 보고에서, 2018년에 중국의 기독교 박해가 심각성이나 규모나 범위 면에서 전보다 증가했고, 이로 미루어 2019년에는 더 악화될 것으로 전망했다. 한국 VOM 현숙 폴리 대표는 2018년 들어 중국 정부가 기독교를 더 모질게 박해할 뿐 아니라 박해 방식도 바꾸었다고 설명한다. ...

연관 서적

타이틀

설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