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도 | India

Country Profile

인도 | India

인도 소개

분류: 기독교 거부 국가

국가 정보:

인도는 언어, 문화, 종교가 매우 다양한 나라이며, 현재 경제적 성장을 이루고 있다. 나렌드라 모디(Narendra Modi) 수상 정권 아래서 ‘민족 봉사단(Rashtriya Swayamsevak Sangh)’이라는 힌두교 민족주의 단체의 회원 수가 20% 증가했고, 인도가 힌두 국가로서의 정체성을 더욱 뚜렷이 갖출 수 있는 기반이 마련되었다. 인도는 세계에서 중국 다음으로 인구가 많은 나라로, 총인구가 12억 명에 달한다.

주요 종교:

인도 국민 중 약 80%는 힌두교 신자이다. 그리고 또한 인도는 불교의 발상지이자, 세계에서 두 번째로 많은 무슬림 인구, 1억 7천만 명의 조국이기도 하다.

박해 실태:

힌두교 극단주의 집단, 지방 정부, 힌두교 민족주의자 등이 주로 기독교인을 핍박한다. 이들은 모두 기독교로 개종한 이들을 힌두교 조국을 등진 배신자로 여긴다.

인도 기독교인의 삶:

인도에는 약 2천 7백만 명가량의 기독교인이 있으며, 이는 전체 인구 중 2.2% 정도를 차지한다. 거의 모든 마을에 민족봉사단 정보원들이 거주하면서 기독교인들의 활동을 보고하며, 이는 결국 기독교인을 공격하고 체포하는 사태로 이어진다. 인도 기독교인들은 자신이 기독교인임을 감추지 않으며, 공격을 받더라도 용서를 보여주기 위해 공격했던 이들에 대한 고소를 취하하는 일이 빈번하다. 모디 수상은 자신의 임기 중 정부 차원의 종교 차별을 좌시하지 않겠다고 공식적으로 선언했으나, 실제로는 반대로 행동하고 있다. 인도 몇 개 주(州)에서는 반(反) 개종법(힌두교 신자가 타 종교로 개종하는 데 반대하는 법)과 같은 애매한 정책들이 통과되었으며, 이와 유사한 연방법을 추진하는 움직임도 지지를 얻고 있다. 반(反) 개종법이 목회자, 교회 개척자, 복음 전도자를 핍박하는 데 이용된 것은 벌써 오래된 일이다. 게다가 가르 왑시(Ghar Wapsi) 혹은 ‘귀향’이라 알려진 재(再)개종 의식, 즉 인도인을 다시 힌두교로 돌아오게 하려는 의식이 점점 늘어나고 있다. 교회는 훼파되거나 불에 타고, 예배 모임이 방해를 받으며, 묘지에 세워진 십자가도 파손을 당하고 있다. 성경과 기독교 문서는 압수당해 불에 태워지고, 많은 목회자가 매를 맞거나 교도소에 갇힌다. 정부가 그 어느 때보다 더 심하게 교회를 규제하고 있으나, 교회는 성장하고 있다. 가장 큰 성장은 영적으로 갈급한 힌두교 출신 기독교인들 사이에 일어나고 있다. 오디샤주(이전의 오리사주)에서는 한 힌두교 사제가 살해당하는 사건이 일어나 대대적인 폭력 사태로 이어졌는데, 일곱 명의 기독교인이 살해 누명을 쓰게 되었다. 이들은 현재 종신형을 받고 복역 중이다. 힌두교도를 기독교로 강제 개종시키려 했다는 혐의로 기독교인들이 체포당해 15일까지 구류되는 일이 자주 일어난다. 보름 이후부터 대개 보석금을 내거나 기소 내용이 사실무근이라는 점도 증명할 수 있게 된다.

성경 근접성:

인도에는 세계에서 가장 큰 성서 공회가 있다. 이 성서 공회는 성경을 인쇄하여 인도 전역에 배포한다. 그러나 수많은 기독교인은 성경을 살 여유가 없다. 게다가 인도에는 인구가 너무 많고, 일부 시골 지역은 너무 외딴곳에 있어 성경을 얻을 수 없는 기독교인들이 많이 있다.

순교자의 소리 사역:

순교자의 소리는 해마다 성경 수십만 권을 공급하며 최전방 사역자들을 지원하고 있다. 신앙과 복음 증거를 이유로 투옥된 기독교인들의 가족이나 홀로 남은 배우자에게 특별히 초점을 맞춤으로써 갖가지 박해 사례에 대응하고 있다.

About India

DESIGNATION: Hostile

BACKGROUND: India has a growing economy and a great diversity of languages, cultures and religions. Under Prime Minister Narendra Modi, the Rashtriya Swayamsevak Sangh (RSS) Hindu nationalist organization has seen a 20-percent increase in membership and an emboldened base aimed at further cementing India’s Hindu identity. India has the second largest population in the world, after China, with 1.2 billion people.

MAJOR RELIGIONS: About 80 percent of Indians are Hindu. India is also the birthplace of Buddhism and is home to the second largest Muslim population in the world, almost 170 million people.

PERSECUTOR: The main persecutors are Hindu extremist groups, local governments, and nationalist Hindus, who view converts as betraying the Hindu homeland.

WHAT IT MEANS TO BE A CHRISTIAN IN INDIA: An estimated 27 million Christians live in India, making up 2.2 percent of the population. RSS informants live in nearly every village and report on the activities of Christians, resulting in attacks and arrests. Christians in India are open and visible.

When they are attacked, they often drop charges against their attackers to show forgiveness. Although Prime Minister Modi has publicly said his government will not tolerate religious discrimination, his actions prove otherwise. Vague policies such as anti-conversion laws (opposing the conversion of Hindus to other religions) have passed in several Indian states, and the push for a similar, federal law is gaining support. The state anti-conversion laws have long been used against pastors, church planters and evangelists. Conversely, reconversion ceremonies known as Ghar Wapsi, or “Homecoming,” to return Indians to Hinduism have become increasingly common. Churches have been demolished and burned, worship gatherings have been disrupted, crosses in graveyards have been vandalized, Bibles and other Christian literature have been confiscated and burned, and more pastors are being beaten and jailed. Despite greater government restrictions on Christianity, the church is growing. The most growth is among those with Hindu backgrounds who have a deep spiritual hunger. Seven Christian men in Odisha (formerly Orissa) are in prison for life after being falsely accused of murdering a Hindu priest, whose murder sparked massive communal violence. Christians are often arrested and held for periods of up to 15 days after being accused of forcing Hindus to convert to Christianity. After a couple of weeks, they are usually able to post bail or show that the charges are unfounded.

ACCESS TO BIBLES: India has the largest Bible Society in the world. They print and distribute throughout the country. However, Bibles remain unaffordable for many Christians. In addition, the large population and remoteness of some rural regions hinder access for many people.

VOM WORK: VOM provides hundreds of thousands of Bibles each year, supports front-line workers and responds to instances of persecution, with special focus on widows and the families of Christians imprisoned for their faith and witness.

National Flag [ 국기 ]
Population [ 인구 ]
1,281,935,911 (July 2017 est.)

country comparison to the world:  2

Ethnicity [ 인종 ]
  • Indo-Aryan
  • Dravidian
  • Mongoloid and other
Religion [ 종교 ]
  • Hindu
  • Muslim
  • Christian
  • Sikh
  • other and unspecified

Leader
President Ram Nath KOVIND (since 25 July 2017); Vice President M. Venkaiah NAIDU (since 11 August 2017)

Government type
Federal parliamentary republic

Legal system
Common law system based on the English model; separate personal law codes apply to Muslims, Christians, and Hindus; judicial review of legislative acts

Source: CIA World Factbook

Related News

성경을 다시 기록하려는 중국의 계획

성경을 다시 기록하려는 중국의 계획

{:ko}지난달, 한국 VOM(Voice of the Martyrs)의 동역자인 밥 푸 (Bob Fu) 목사는 중국이 성경을 다시 기록할 목적으로 국영 교회 조직(중국 정부에서 허가한 삼자 애국운동과 중국 기독교 협회)과 공조하고 있다고 미국 의회에서 증언했다. 이는 기독교를 사회주의와 더 잘 융화하는 종교로 만들기 위한 중국 정부의 5개년 계획의 일부이다. ‘차이나 에이드’가 발견한 비밀 문서 한국 VOM은 중국이 실제로 성경을 다시 기록할 계획이라는 ...

정부군과 반군 양쪽에게 핍박받는 미얀마 카친족 기독교인

정부군과 반군 양쪽에게 핍박받는 미얀마 카친족 기독교인

{:ko}(2018년 10월) 이번 달, 미얀마의 카친족 기독교인들은 미얀마 정부군뿐 아니라 반군 세력인 ‘연합와국가군’(United Wa State army)에게도 핍박받았다. 교회가 철거되고 그 자리에 불교 사찰이 들어섰으며, 기독교인은 삶의 터전을 잃고 쫓겨났다. 인도주의적 지원도 차단되었다. 스웨덴 웁살라 대학에서 발표한 ‘웁살라 분쟁 자료 프로그램’에 따르면, 중국은 오래전부터 미얀마 공식 정부에 지원하는 통치 자금보다 더 많은 뒷돈을 ‘연합와국가군’에 대주고 있다.  ...

핍박받는 기독교인을 위한 세계 기도의 날

핍박받는 기독교인을 위한 세계 기도의 날

{:ko}오는 11월 4일, 150개가 넘는 나라의 기독교인들이 핍박받는 기독교인을 위한 기도의 날에 함께 기도할 것이다. 전 세계 기독교인들이 11월 첫째 주일을 따로 구별하여, 70개 이상의 나라에서 핍박받는 성도를 위해 기도한 것이 10년이 넘었다. 한국 VOM(Voice of the Martyrs Korea) 현숙 폴리 대표는 특별히 한국의 기독교인들이 세계적인 이 기도 운동에 동참하기를 촉구한다. 에리트레아의 한 가정 “히브리서 ...

긴급 기도를 요청한 중국 목사

긴급 기도를 요청한 중국 목사

{:ko}(중국 저장성) 최근, 중국 국가 안전부 요원들이 저장성 윈저우 상쟝 교회의 옌샤오지에(Yan Xiaojie) 목사를 갑자기 찾아왔다. 허난성에 거주하는 기독교인들을 지지했다는 이유였다. 허난성 기독교인들은 현재 극심한 핍박을 받고 있다. 옌샤오지에 목사는 그 박해를 규탄하는 청원서에 서명한 345명이 넘는 기독교인 가운데 한 사람이었다. 옌샤오지에(Yan Xiaojie) 목사 지난 9월 19일, 옌 목사는 “긴급 기도 요청”이라는 글을 SNS에 올려, ...

기독교인을 더 가혹하게 박해하는 중앙아시아

기독교인을 더 가혹하게 박해하는 중앙아시아

{:ko}중앙아시아에서 이슬람 민족주의가 더 거세지면서 현지 기독교인들이 예배 금지, 체포, 고문 같은 핍박을 당하고 있다. 한국 VOM(Voice of the Martyrs Korea) 현숙 폴리 대표에 따르면, 중앙아시아 기독교인들은 버스나 기차 같은 공공장소에서 성경을 읽거나 다른 사람들에게 예수님에 관하여 말한다는 이유로 체포되기도 한다. “중앙아시아에 있는 일부 기독교인들은 교회 등록이 취소되는 바람에 불법으로 가정에서 모일 수 밖에 없습니다.” ...

핍박박는 기독교인들에게 가해자를 용서하라고 촉구한 대주교

{:ko} (2008년 사진) 불에 타는 마을의 잔해 옆에 서 있는 주민들 지난달 하순, 인도 오디샤(Odisha)주 칸드하말(Kandhamal) 지방 기독교인들은 추모 예배를 드렸다. 10년 전, 그 지역에서 7주에 걸쳐 발생한 대량학살의 희생자들을 추모하는 예배였다. 당시 힌두교 지도자 스와미 락쉬마나난다 사라스와티(Swami Lakshmanananda Saraswati)가 살해되자, 기독교인들에게 책임이 있다는 유언비어가 돌기 시작했다. 과격한 힌두교 폭도들이 칸드하말 지역을 휘젓고 다니며 마을을 ...

중국 정부, ‘한국 기독교의 침입’을 막으라고 공직자들에게 지시

중국 정부, ‘한국 기독교의 침입’을 막으라고 공직자들에게 지시

{:ko}(9월 18일) 한국 VOM(Voice of the Martyrs Korea)과 공식 협력 단체인 ‘차이나 에이드’(China Aid)는 최근 중국 정부가 한 지방의 공직자들에게 하달한 비밀 명령 문서를 발견했다. 이 문서에는 ‘한국 기독교의 침입을 막고’ 그 지역에서 ‘교회를 통제하여 기독교를 장악하는 법’이 상세히 기술되어 있다. 한국 VOM과 ‘차이나 에이드’가 발견한 비밀 문서에서 발췌한 내용이다.  한국 VOM 현숙 폴리 대표는 중국 정부가 일반적으로 이러한 태도를 보여왔지만, 종교 활동을 ...

예수님을 부인하지 않는다는 이유로 소녀의 석방을 거부한 납치범들

예수님을 부인하지 않는다는 이유로 소녀의 석방을 거부한 납치범들

{:ko}9월 6일은 나이지리아 기독교인 여학생 리아 샤리부가 학교에서 보코하람에 납치된 지 200일째 되는 날이다. 리아 샤리부는 지난 2월, 나이지리아의 답치 시(市)에서 IS 서아프리카 관구(ISWAP)라 알려진 보코하람의 한 분파에 납치된 소녀 110명 중 한 명이다. 리아 샤리부 한국 VOM(Voice of the Martyrs Korea) 폴리 현숙 대표는 이 소녀 중 104명이 3월에 석방됐지만, 나머지 5명은 감금 기간에 사망한 것으로 전해진다고 밝혔다.  “리아 샤리부는 3월에 석방되지 않은 유일한 소녀입니다.” 한국 VOM 폴리 현숙 대표는 설명한다. “전해지는바로는, 리아가 기독교에서 이슬람으로 개종하기를 거부해서 붙잡혀 있다고 합니다.”   한국 VOM  폴리 현숙 대표는 납치범들이 샤리부의 목소리를 녹음하여 그 아이의 아버지 나단 샤리부에게 최근 보냈다고 덧붙인다.  나단 샤리부는 BBC방송의 피진(Pidgin)에게 말했다. “우리 딸 목소리가 맞아요. 전에는 그 애가 살아있을 거라는 생각도 못 했어요.”  “안타깝게도, 리아 샤리부 납치 사건과 같은 일들이 나이지리아 기독교인들 사이에서 자주 일어납니다.” 한국 VOM폴리 현숙 대표는 말한다. “나이지리아 남부의 기독교인들에게는  종교적인 자유가 있지만, 그곳엔 여전히 이슬람 극단주의 단체들이 많습니다. 알카에다나 IS와 연계된 테러 조직 보코하람이 기독교인을 정기적으로 공격하고 있을 뿐 아니라, 무슬림 풀라니족이 기독교인 마을을 점점 더 자주 공격하는 배후에 보코하람이 있다고 추청됩니다.”   순교자의 소리는 샤리부 가족처럼, 세계 곳곳에서 핍박받는 기독교인 형제자매를 위해 13년 넘게 일하고 있다. 순교자의 소리 폴리 현숙 대표는 리아 샤리부가 감금된 사건에서 중요한 교훈을 얻을 수 있다고 말한다.   “보통 우리는 전 세계 모든 곳에서 핍박받는 형제자매들의 고통에 관해 듣게 되면, 돈으로 문제를 해결해보거나, 즉각 개입해서 문제를 해결하라고 정부에 요청하고 싶은 유혹을 받습니다.” 폴리 현숙 대표는 말한다. “하지만 아프리카 수단에서 1년 넘게 감옥에 갇혔던 순교자의 소리 지도자 한 사람은 ‘모든 감옥 열쇠는 하나님이 갖고 계시다’는 진리를 일깨워 주었습니다. 우리는 리아 샤리부와 나이지리아 교회를 위해 날마다 신실하게 기도해야 합니다. 또한 하나님께서 리아가 구금된 사건마저도 선하게 사용하고 계신다는 것을 우리는 굳게 신뢰해야 합니다.”   리아 샤리부 사건의 최근 소식을 듣고, 리아 샤리부 같은 나이지리아 기독교인들이 직면한 박해에 관하여 알고 싶으면 한국 VOM의 ‘하나의 교회로 살기 시리즈’ 나이지리아 편을 읽어보기 바란다.  또한 한국 VOM 웹사이트를 방문하면, 지금도 기독교인을 박해하는 세계 70여 국가에 대한 정보를 얻을 수 있다. ...

‘나는 외칩니다!’  허난성 핍박을 편지로 고발한 중국인 목사

‘나는 외칩니다!’ 허난성 핍박을 편지로 고발한 중국인 목사

{:ko}(허난성, 장저우-2018년 8월 31)한 중국 목사가 어제 중국 중부 허난성의 교회들이 겪는 핍박을 고발하는 내용의 편지를 썼다. 현재 허난성 기독교인들은 극심한 탄압을 받고 있다. 중국 국기를 게양하도록 강요 받은 허난성의 한 교회 (사진 ChinaAid 제공) 선셴펑 목사는 최근 이 지역 교회들을 방문했다. 편지에서 그는 이렇게 보고했다.   “이곳 교회들은 모두 심각한 공격을 당했습니다. 정부가 수단과 방법을 가리지 않고 모든 기관을 동원했기 때문입니다.”  “성(省), 도시, 마을 단위에서 동원된 공안, 무장 경찰 부대, 고위 관리부터 하위 관리까지 모든 공권력이 교회를 협박하고, 기독교인을 구금하고, 예배당을 허물고, 교회 입구를 봉쇄했습니다. 그리고 기독교인들을 때리고, ...

한국 VOM, 북한 지하교회에서 배운 교훈을 가르치기 위해 중동 방문

{:ko}순교자의 소리(Voice of the Martyrs Korea) 현숙 폴리 대표와 최고경영자 에릭 폴리 목사는 지난 8월에 중동에서 열린 훈련 프로젝트를 완수하고 왔다. 이들은  북한 지하교회에서 배울 수 있는 교훈을 중동 기독교인들에게 가르쳤다. 한국 VOM의 중동 사역 협력 기관인 언차티드(Uncharted)가 주관한 이 프로젝트에는 야지디족(쿠르드족이면서 야지디교를 믿는 소수 민족), 쿠르드족, 요르단과 팔레스타인 기독교인 30명이 참석했다. 현숙 폴리 대표와 ...

연관 서적

타이틀

설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