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럽의 무슬림 이주민 회심 급증, 전문 연구원 방한!

유럽의 무슬림 이주민 회심 급증, 전문 연구원 방한!

유럽의 무슬림 이주민 회심 급증, 전문 연구원 방한!

유럽의 무슬림 이주민 가운데 기독교로 회심한 사람이 2015년 이래 2만명으로 추산됩니다. 스페인 마드리드에 있는 ‘Protestant Faculty of Theology’의 부교수, 듀에인 알렉산더 밀러(Duane Alexander Miller) 박사가 내린 결론입니다. 밀러 박사는 기독교인으로 회심한 무슬림 인구를 주제로 논문을 썼습니다. 한국 VOM(Voice of the Martyrs Korea)은 11월 29일 기자회견에서 이 논문을 공개 발표할 예정입니다. 아울러 밀러 박사가 그간의 연구 결과를 직접 요약하여 설명하고 기자들에게 질문도 받을 것입니다.

“무슬림 이주민 수용 논란이 뜨겁게 닳아 올랐을 때, 일각에서는 유럽의 현재 모습을 보면 한국의 미래 모습을 알 수 있다고 주장했습니다.” 한국 VOM 현숙 폴리 대표는 설명합니다. “무슬림 이주민을 수용하면 우리나라도 장차 복음을 받아들이지 않는 무슬림 나라가 되어버린다는 주장이었습니다. 그렇지만 밀러 박사의 연구를 보면, 유럽으로 이주한 무슬림이 그리스도를 받아들이고 있고, 그 비율이 매체에서 보도한 내용보다 훨씬 높다는 사실을 알 수 있습니다. 더욱이 밀러 박사는 세계 곳곳에서 그러한 양상이 나타난다고 말합니다.”   

밀러 박사는 중동 기독교 연구자인 동시에 강사로서 매우 인기가 높습니다. 이스라엘에 나사렛 복음주의 신학교를 설립하고 학장을 지내며 학생들을 가르친 밀러 박사는 중동 기독교인들과 교류한 경험이 많고, 무슬림에서 기독교로 회심한 신자들을 오랫동안 연구했습니다. 하지만 밀러 박사는 유럽 무슬림 이주민 회심 비율에 관한 연구로 가장 유명합니다.  

 밀러 박사는 2015년에 『Interdisciplinary Journal of Research on Religion 』에 발표한 논문에서 다음과 같이 밝혔습니다. “무슬림 국가에서 유럽으로 밀려들어 온 난민과 이주민들이 사회 혼란과 정치 문제를 일으키고 있다는 것은 비밀이 아니다. 그러나 그 이야기에는 많은 이들이 모르는 또 다른 측면도 있다. 그 이주민 상당수가 그리스도의 메시지를 듣고, 그분을 믿고 있다는 사실이다. 유럽에서는 페르시아어와 아랍어로 예배하는 교회와 사역단체들이 계속 설립되고 있다. 지난 몇 해 동안 무슬림에서 기독교인으로 회심한 수많은 신자들을 섬기기 위해서이다.”  

오는 12월 3일, 한국 VOM은 정릉으로 사무실을 이전한 것을 기념, 밀러 박사를 강사로 초빙하여 공개 강연회를 열 예정입니다. 이 강연에서 밀러 박사는 무슬림에서 회심한 중동 안팎 지역 기독교인들과 교류한 경험담을 전하고 그동안 연구한 결과를 보고할 것입니다.   

한국 VOM에서는 11월 29일 오전 10시 30분 정릉 사무실에서 기자회견을 열어 밀러 박사를 소개하고, 기자 여러분의 질문도 받을 예정입니다. 또한 이 회견에 참석한 기자 여러분께는 〈무슬림에서 개종하여 그리스도를 믿는 신자: 세계 인구 조사〉라는 제목으로 밀러 박사가 쓴 논문을 나눠드릴 것입니다. 참석을 희망하는 분은 전화나 메일로 미리 등록해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Doctor Duane Alexander Miller Biography 

Dr. Duane Alexander Miller 프로필

듀에인 알렉산더 밀러(Duane Alexander Miller) 박사(목사)는 스페인 마드리드에 있는 ‘Protestant Faculty of Theology’ 부교수이다. 성직자이기도 한 밀러 박사는 마드리드에 있는 ‘Anglican Cathedral of the Redeemer’를 섬기고 있다.

듀에인 알렉산더 밀러 박사(목사)

밀러 박사는 샌 안토니오에 있는 텍사스 대학에서 철학 학사(우등생), 성 마리아 대학에서 신학 석사(우등생)를 취득했고, 요르단 켈시 언어 연구소 아랍어 과정을 수료했으며, 스코틀랜드 에든버러 대학에서 신학(세계 기독교에 초점을 맞춘) 박사 학위를 취득했다.  

밀러 박사는 이슬람에서 회심한 기독교인들이 제기한 상황화 신학(contextual theologies)을 주제로 박사 학위 취득을 위한 연구를 했다. 그 연구에서 그는 “그들은 하나님에 관하여 무엇을 알고 있다고 주장하는가?”, “그들은 무엇에 끌려 기독교 신앙으로 왔는가?” 하는 질문에 대답했다. 그 논문은 2016년, 『Living among the Breakage: Contextual Theology-making and ex-Muslim Christians』이라는 제목으로 출간되었다.

아랍어를 공부한 뒤에 밀러 박사는 아내와 이스라엘 갈릴리 나사렛으로 이주했고, 그곳에서 나사렛 복음주의 신학교(Nazareth Evangelical Theological Seminary)를 세우고 학장을 지내며 신학과 교회사를 강의했다. (2015년, 나사렛 복음주의 신학교와 그 지방의 성경 대학 한 곳이 합병하여 나사렛 복음주의 대학이 되었다.) 듀에인은 또한 샌 안토니오에 있는 텍사스 대학과 성 마리아 대학, 스코틀린드 에든버러 대학에서 강의하기도 했다.  

밀러 박사는 이슬람에서 개종한 기독교인, 개신교의 오토만 팔레스타인 선교 역사, 현대의 중동 지역 전도를 주제로 논문과 연재물을 다수 발표했다. 밀러 박사는 『Arab Evangelicals in Israel』(Pickwick, 2016)의 공동 저자이며, 『Two Stories of Everything: The Competing Metanarratives of Islam and Christianity』(Credo House, 2018)의 저자이다. 이 책에서 밀러 박사는 기독교와 이슬람교 두 가지 신앙을 양자택일의 종교가 아니라, 창조에서 최후의 심판에 이르기까지 인류 역사를 온전히 설명하는 이야기로 이해하기 위해 힘쓴다.   

밀러 박사는 세계 곳곳을 다니며 가르치고 훈련하며 연구한다. 2003년에 아내와 결혼한 그는 현재 어린 자녀 셋을 두고 있다.    

<오시는 길 안내>

일시: 12월 3일 월요일

시간: 저녁 7시30분

장소: 순교자의 소리 정릉 사무실 ( 서울 특별시 성북구 솔샘로 26)

Newoffice_map

 서울특별시 성북구 솔샘로 26(지층)

[버스] 

  1. 지선(녹색버스) 1020번, 1114번, 삼덕단지앞 하차, 버스 운행 방향으로  50미터 계속 가시면 우측에 ‘사랑교회’, 좌측에 ‘쉐보레정릉서비스센터’가 보입니다. ‘사랑교회’ 맞은 편 ‘쉐보레정릉서비스센터’ 바로 아래층입니다.    
  2. 지선(녹색버스) 1020번, 1114번, 정릉3동 주민센터앞 하자, 버스 운행 방향으로 150미터 계속 가시면 좌측에 ‘사랑교회’, 우측에 ‘쉐보레정릉서비스센터’가 보입니다. 쉐보레정릉서비스센터 바로 아래층입니다.   

 

[지하철] 

1호선 신설동역, 4호선 성신여대입구역, 6호선 보문역에서 우이신설선 환승하여 ‘북한산보국문역’ 하차.  

2번 출구로 나와 ‘한국타이어코어’ 앞에서 좌회전하세요. 앞에 보이는 언덕길을 넘고, ‘국민대 생활관’을 지나,  7-8분 정도 오시면, 우측에 ‘사랑교회’, 좌측에 ‘쉐보레정릉서비스센터’가 보입니다. ‘사랑교회’ 맞은 편 ‘쉐보레정릉서비스센터’ 바로 아래층입니다.    

 문의: 순교자의 소리 사무실 02-2065-0703로 전화하시거나 유미래 전도사에게 이메일을 보내주세요. ([email protected]) 

Leave your comments

연말 도서상품 배송 안내: 2018년 12월 23일-2019년 1월2일까지 Office Shutdown 기간입니다. 2018년 12월 21일 이후에 주문하시는 모든 도서상품은 2019년 1월 3일부터 배송되는 점 숙지 부탁드립니다. 감사합니다. 해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