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리트레아 | Eritrea

Country Profile

에리트레아 | Eritrea

에리트레아 소개

분류: 기독교 금지 국가 

국가 정보:

에리트레아는 1962년 에티오피아에 합병된 뒤, 30년 동안 내전으로 고초를 겪었다. 이 분쟁은 1991년, 에리트레아 반군이 에티오피아 정부군에게 승리를 거두면서 종식되었다. 홍해 연안에 자리한 에리트레아는 구(舊) 세계 공산주의 행태를 답습하고 있다. 다시 말해, 정부가 모든 것을 통제한다. 에리트레아는 세상에서 가장 비밀스럽고 고립된 국가 중 하나이며, 국가 전체가 가뭄과 식량난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다. 모든 남성은 법적으로 군 복무를 해야 하며, 이로 인해 수많은 청년들이 나라 밖으로 도주하고 있다.

주요 종교:

인구 전체가 기독교와 무슬림으로 균등하게 나뉜다.

박해 실태:

군사 독재 정부 차원에서 기독교인들을 체포, 구금 및 억압한다.

에리트레아 기독교인의 삶:

2002년, 에리트레아 정부는 4개 교단을 제외한 모든 교파를 불법으로 규정했다. 정부는 승인 받은 교회와 그 메시지를 강하게 통제한다. 그러나 이와 같은 구속에도  불구하고 에리트레아 교회는 성장하고 있다. 에리트레아에는 기독교인 수감자가 적어도 수백 명에 달하지만, 이들에 관해서는 알려진 바가 거의 없다. 수많은 기독교인들이 행방불명되었고, 이들은 정부 감옥에 갇혀 있는 것으로 추정된다. 이전에 수감된 적이 있는 기독교인들은 사막에 놓인 선박용 컨테이너에 갇힌 채 극한 환경에서 수년간을 지냈다고 증언한다.

성경 근: 

성경을 구할 수는 있지만, 정부가 판매된 성경을 추적하고 있다.

순교자의 소리 사역:

순교자의 소리는 투옥된 기독교인들의 가정을 지원하고 있다.

DESIGNATION: Restricted

BACKGROUND: Eritrea suffered a 30-year civil war after its annexation by Ethiopia in 1962. The conflict was resolved in
1991 when Eritrean rebels defeated Ethiopian government forces. Located on the Red Sea, Eritrea practices a form of old world communism: the government controls everything. It is one of the most secretive and isolated nations in the world. The country faces drought and food insecurity. All males

are required by law to serve in the military. Because of this, many young men flee the country.

MAJOR RELIGIONS: e population is evenly divided between Christianity and Islam.

PERSECUTOR: The military government arrests, imprisons and harasses Christians.

국가 정보

National Flag [ 국기 ]
에리트리아
Population [ 인구 ]

6,527,689 (July 2015 est.)

Ethnicity [ 인종 ]
  • Tigrinya
  • Tigre
  • Saho
  • Kunama
  • Rashaida
  • Bilen
  • Other
Religion [ 종교 ]
  • Christianity
  • Islam
  • Other

Leader
President Isaias Afworki (1993)

Government type
Authoritarian Presidential Regime

Legal system
Mixed legal system of civil, customary, and Islamic religious law

Source: Operation World

Related News

파키스탄 경찰, 테러리스트의 공격이 예상된다고 기독교인들에게 경고해

파키스탄 경찰, 테러리스트의 공격이 예상된다고 기독교인들에게 경고해

{:ko}기독교인 여성 아시아 비비(Asia Bibi)가 석방된 것에 불만을 품은 테러리스트들이 기독교인 마을을 공격할 예정이라고 파키스탄 경찰이 기독교인들에게 경고했다. 교황청 공식 기관지 피데스(Agenzia Fides)에 따르면, 파키스탄 라호르(Lahore) 시 경찰 조사단은 파키스탄 탈레반(Tehrik-i-Taliban Pakistan)과 이들보다 더 강경한 자마툴 아흐랄(Jamaat-ul-Ahrar) 같은 테러 집단이 이미 공격할 계획을 세웠으니 긴장을 늦추지 말라고 기독교인들에게 경고했다. 지난 10월 31일, 파키스탄 대법원이 아시아 ...

탈북민, 북한 지하교회 방식대로 선교사를 훈련하는 학교 졸업!!!

탈북민, 북한 지하교회 방식대로 선교사를 훈련하는 학교 졸업!!!

{:ko}지난 1일 토요일, 졸업생 입장, 사각모와 가운을 갖춘 학위수여식, 저명한 선교학자의 연설, 한국 VOM(Voice of the Martyrs)에서 열렸다. 한국 VOM 유유 선교학교(Underground University) 졸업식 지난 1일 토요일, 졸업생 입장, 사각모와 가운을 갖춘 학위수여식, 저명한 선교학자의 연설, 한국 VOM(Voice of the Martyrs)에서 열렸다. 탈북민 세 명이 한국 VOM 유유 선교학교(Underground University)를 졸업했기 때문이다. “유유 선교학교는 탈북민을 ...

이라크 기독교인 350명을 난민으로 내몰고 주택을 도둑질한 무슬림

이라크 기독교인 350명을 난민으로 내몰고 주택을 도둑질한 무슬림

{:ko}이라크 국영 TV 채널 알 수마리아(AL Sumaria)는 모술 시(市) 무슬림들이 350명이 넘는 기독교인의 주택을 불법으로 점거하여 매매하고 있다고 보도했다. 이라크 기독교인들은 2014년에 모술 시가 IS(아랍어로 ‘다에쉬’) 손에 넘어간 때부터 난민 수용소로 피난을 갈 수밖에 없었다. 알 수마리아는 무슬림들이 법률 문서를 위조하여 이 주택들을 차지하고 있다고 보도했다. 물론 본래 소유자인 기독교인들에게 집값은 지급되지 않았다. “이 불법 ...

유럽의 무슬림 이주민 회심 급증, 전문 연구원 방한!

유럽의 무슬림 이주민 회심 급증, 전문 연구원 방한!

{:ko}유럽의 무슬림 이주민 가운데 기독교로 회심한 사람이 2015년 이래 2만명으로 추산됩니다. 스페인 마드리드에 있는 ‘Protestant Faculty of Theology’의 부교수, 듀에인 알렉산더 밀러(Duane Alexander Miller) 박사가 내린 결론입니다. 밀러 박사는 기독교인으로 회심한 무슬림 인구를 주제로 논문을 썼습니다. 한국 VOM(Voice of the Martyrs Korea)은 11월 29일 기자회견에서 이 논문을 공개 발표할 예정입니다. 아울러 밀러 박사가 그간의 연구 ...

성경을 다시 기록하려는 중국의 계획

성경을 다시 기록하려는 중국의 계획

{:ko}지난달, 한국 VOM(Voice of the Martyrs)의 동역자인 밥 푸 (Bob Fu) 목사는 중국이 성경을 다시 기록할 목적으로 국영 교회 조직(중국 정부에서 허가한 삼자 애국운동과 중국 기독교 협회)과 공조하고 있다고 미국 의회에서 증언했다. 이는 기독교를 사회주의와 더 잘 융화하는 종교로 만들기 위한 중국 정부의 5개년 계획의 일부이다. ‘차이나 에이드’가 발견한 비밀 문서 한국 VOM은 중국이 실제로 성경을 다시 기록할 계획이라는 ...

정부군과 반군 양쪽에게 핍박받는 미얀마 카친족 기독교인

정부군과 반군 양쪽에게 핍박받는 미얀마 카친족 기독교인

{:ko}(2018년 10월) 이번 달, 미얀마의 카친족 기독교인들은 미얀마 정부군뿐 아니라 반군 세력인 ‘연합와국가군’(United Wa State army)에게도 핍박받았다. 교회가 철거되고 그 자리에 불교 사찰이 들어섰으며, 기독교인은 삶의 터전을 잃고 쫓겨났다. 인도주의적 지원도 차단되었다. 스웨덴 웁살라 대학에서 발표한 ‘웁살라 분쟁 자료 프로그램’에 따르면, 중국은 오래전부터 미얀마 공식 정부에 지원하는 통치 자금보다 더 많은 뒷돈을 ‘연합와국가군’에 대주고 있다.  ...

핍박받는 기독교인을 위한 세계 기도의 날

핍박받는 기독교인을 위한 세계 기도의 날

{:ko}오는 11월 4일, 150개가 넘는 나라의 기독교인들이 핍박받는 기독교인을 위한 기도의 날에 함께 기도할 것이다. 전 세계 기독교인들이 11월 첫째 주일을 따로 구별하여, 70개 이상의 나라에서 핍박받는 성도를 위해 기도한 것이 10년이 넘었다. 한국 VOM(Voice of the Martyrs Korea) 현숙 폴리 대표는 특별히 한국의 기독교인들이 세계적인 이 기도 운동에 동참하기를 촉구한다. 에리트레아의 한 가정 “히브리서 ...

긴급 기도를 요청한 중국 목사

긴급 기도를 요청한 중국 목사

{:ko}(중국 저장성) 최근, 중국 국가 안전부 요원들이 저장성 윈저우 상쟝 교회의 옌샤오지에(Yan Xiaojie) 목사를 갑자기 찾아왔다. 허난성에 거주하는 기독교인들을 지지했다는 이유였다. 허난성 기독교인들은 현재 극심한 핍박을 받고 있다. 옌샤오지에 목사는 그 박해를 규탄하는 청원서에 서명한 345명이 넘는 기독교인 가운데 한 사람이었다. 옌샤오지에(Yan Xiaojie) 목사 지난 9월 19일, 옌 목사는 “긴급 기도 요청”이라는 글을 SNS에 올려, ...

기독교인을 더 가혹하게 박해하는 중앙아시아

기독교인을 더 가혹하게 박해하는 중앙아시아

{:ko}중앙아시아에서 이슬람 민족주의가 더 거세지면서 현지 기독교인들이 예배 금지, 체포, 고문 같은 핍박을 당하고 있다. 한국 VOM(Voice of the Martyrs Korea) 현숙 폴리 대표에 따르면, 중앙아시아 기독교인들은 버스나 기차 같은 공공장소에서 성경을 읽거나 다른 사람들에게 예수님에 관하여 말한다는 이유로 체포되기도 한다. “중앙아시아에 있는 일부 기독교인들은 교회 등록이 취소되는 바람에 불법으로 가정에서 모일 수 밖에 없습니다.” ...

핍박박는 기독교인들에게 가해자를 용서하라고 촉구한 대주교

{:ko} (2008년 사진) 불에 타는 마을의 잔해 옆에 서 있는 주민들 지난달 하순, 인도 오디샤(Odisha)주 칸드하말(Kandhamal) 지방 기독교인들은 추모 예배를 드렸다. 10년 전, 그 지역에서 7주에 걸쳐 발생한 대량학살의 희생자들을 추모하는 예배였다. 당시 힌두교 지도자 스와미 락쉬마나난다 사라스와티(Swami Lakshmanananda Saraswati)가 살해되자, 기독교인들에게 책임이 있다는 유언비어가 돌기 시작했다. 과격한 힌두교 폭도들이 칸드하말 지역을 휘젓고 다니며 마을을 ...

기도제목

연관 서적